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기업 기부 이어져

0
140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기업 기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업들의 성금과 물품 기부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기업들 역시 매출 손실 등 타격을 받고 있지만, 지역사회의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습니다.

현대성우그룹은 코로나19 피해 지원·확산 방지를 위해 총 3억1000만원을 지방자치단체 및 의료기관에 전달했습니다. 특히 정몽용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일동은 성금 마련을 위해 자율적 모금 캠페인을 벌였습니다. 자율적이고 적극적인 참여로 모금된 성금은 계열사 기부금과 함께 각 기관에 전달되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용됩니다.

행복도시락 사회적협동조합은 코로나19 현장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일선 의료진에게 ‘행복을 나누는 도시락’을 무료로 지원했습니다. 이날 행복도시락 조합원들은 국가지정격리병상을 운영 중인 일산 명지병원을 찾아 현장 의료진 800명을 응원하고 무료 음식을 제공하였습니다.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의 국내 사노피 지사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사노피 파스퇴르가 대구 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 및 보건소 등의 여성 의료 봉사자 750명에게 4000만 원 상당의 여성 생필품 세트를 전달했습니다.

세계적인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1억 원을 기부했습니다. 대한적십자사에 기탁된 성금은 코로나19 예방 및 피해지역 지원을 위한 구호 활동에 쓰입니다.

행정안전부 산하 이북5도위원회 평북읍면동장협의회 회원으로 구성된 ‘평안북도 사랑의 마스크 나눔본부’는 직접 제작한 면 마스크 500장과 손 소독제 200개를 대구·경북지역에 전달했습니다.

KMI한국의학연구소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대구와 경북지역 의료현장에 1억 원을 기부했습니다. 후원금은 대구·경북지역 의료진 및 관련 담당자의 방역물품(방호복, 마스크 등) 구매에 사용됩니다.

오렌지라이프는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 원을 지원했습니다.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사장은 “우리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며 “오렌지라이프는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다해 우리 사회의 고통을 적극적으로 분담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 사랑밭이 토탈 주방용품 전문기업 노블레스웰빙에서 후원한 코로나19 구호 물품 70상자를 경북 구미 지역 저소득가정 아동에게 전달했습니다.

이 밖에도 많은 기업과 기관이 코로나19 지원 참여를 통해 기업과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나서고 있습니다. 더 많은 보도자료는 뉴스와이어 보도자료 핫토픽 ‘코로나 바이러스‘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향아축산물프라자 만촌동 본점, 코로나19 의료진에 위생용품·식품 포함 2000만원 기부 “힘내요 대구경북”

– LG생활건강, 한국지역아동센터연합회에 손세정제 6만여개 기부

– 생활협동조합 한살림, 코로나19 극복 위해 힘 모아

–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취약계층 대상 마스크 지원 사업 추진

– 대원, 코로나19 극복 위해 성금·구호 물품 지원

– 알보젠코리아, 굿피플에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피해 지원 위한 성금 전달

– 이브자리, 본사-대리점 코로나19 극복에 한마음으로 힘 모아

– 펍지주식회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크래프톤 10억원 기부에 동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