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피드, 2019 마블스 어워즈 ‘블록체인 융합산업응용부문 수상’

0
2363
코리아씨이오서밋 [ 이사장 박봉규]

[디코인뉴스=최문근기자] 29일 신라호텔서울에서 코리아씨이오서밋(이사장 박봉규)이 주최하고 서울특별시가 후원하는 블록체인 시상식인 ‘2019 마블스 어워즈’가 열린 가운데 위피드가 블록체인 융합산업응용부문에서 수상했다.

이번 어워즈는 우리나라 최초의 블록체인 시상식으로 플랫폼 부문, 문화산업 응용부문, 융합산업 응용부문, 액셀러레이터 부문, 기관/단체/전문가 부문 등 모두 7개 분야로 나뉘어 시상했다. 이는 글로벌 시장에서 충분한 경쟁력을 갖춘 창조적인 기술이나 서비스를 갖고 있는 기업과 기관을 선정해 시상했다.

위피드코인 [대표이사 심종남]
위피드는 이번 시상식에서 블록체인 융합산업응용부문에서 수상했다. 이외에도 블록체인 플랫폼 부문에 HYCON, 블록체인 문화산업응용부문에 NIX, eKYSS,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터 부문에 파운데이션 X, 블록체인 기관/단체/전문가 부문에 송희경 국회의원,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테크앤로 등이 선정됐다.

 

이번 수상자 선정 및 심사는 김형중 고려대학교 교수를 선정위원장으로 하고 김용대 카이스트 전기전자학부 교수, 박성준 동국대학교 블록체인연구센터 센터장, 한인석 한국유타대학교 명예총장 등이 위원으로 참석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오명 전 부총리 겸 과학기술부장관, 이만의 전 환경부장관, 이경재 전 방송통신위원장, 이배용 문화재청 세계유산분과위원장, 이희범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블록체인계에서는 김형중 고려대학교 암호화폐연구센터장, 신근영 한국블록체인스타트업협회 회장등이 참석했다.

위피드코인 [본부장 허훈]
경제계에서는 권병하 헤니권그룹 회장, 김영철 바인그룹 회장, 김풍호 신명산업 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문화계에서는 박상원, 정한용, 김보성 등 배우와 이성림 한국예총 명예회장, 이성근 화백 등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어워즈를 주최한 박봉규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장은 “성장동력 약화, 해외 시장에서의 경쟁압력 심화로 위기를 맞고 있는 한국 경제에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는 블록체인 기업과 브랜드 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마블스어워즈를 제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위피드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기술력과 활용성을 인정받았다. 위피드는 3세대 블록체인으로 기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보다 더 빠른 처리속도와 보안성을 갖추고 있다.

최근 위피드몰을 오픈하면서 상거래 시장에서 활용되기 위한 로드맵을 차근차근 밟고 있는 중이다. 오는 상반기 위피드는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