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사랩 이브코인, ‘비비럭과 손잡고 실생활 사용 코인으로 세계화추진’

0
4303
디코인뉴스

[디코인뉴스=최문근기자] 블록체인 전문기업 엑사랩이 개발한 이브코인이 마케팅 플랫폼 비비럭과 손잡고 실생활에 사용하는 코인으로 발돋움한다.

엑사랩은 블록체인 기반의 서비스 플랫폼을 연구, 개발하고 있는 업체다. 최근에는 홍콩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인 BTCC와 한국 업체로는 처음으로 슈퍼노드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이를 통해 엑사랩은 BTCC 거래소에 우선적으로 상장을 추천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 받고 한국 내 영업을 총괄하게 됐다. BTCC는 세계 최초의 암호화폐 거래소로 2011년부터 운영됐으며 한 때 후오비, 오케이엑스와 함께 빅3로 불렸다.

또한 엑사랩은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오픈트레이드와 업무협약을 맺는 등 다양한 업체와 꾸준히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이를 통해 암호화폐가 사용되는 시장을 넓히고 있다. 이번 비비럭과의 협력도 이러한 진행 방안 중 하나다.

마케팅 플랫폼 비비럭은 3개월의 베타 테스트를 거쳐 오는 6월말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있는 플랫폼이다. 쇼핑몰과 쿠폰을 하나로 합쳐 기업이나 단체의 마케팅 전략에 차별화를 두고 있다. 이를 통해 기업의 고충을 해소하고 글로벌 타켓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엑사랩과의 협업을 통해 비비럭은 기존의 유저에게 지급한 포인트 대신 이브코인을 기축 코인으로 지급하게 된다. 따라서 이브코인을 보유하고 있는 유저들은 비비럭을 통해 다양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최근 암호화폐 시장의 침체는 실생활에 사용할 수 있는 여부가 불투명했다는 점이 가장 컸다. 비트코인을 비롯한 메이저 코인의 활용 가능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면서 암호화폐 가격 하락이 동시에 이뤄진 것이다.

따라서 많은 암호화폐 기업들은 실생활 응용을 위한 방법을 찾고 있다. 가장 유력시 되는 방법은 이커머스에서의 활용이다. 그러나 암호화폐를 기축 코인으로 사용하려는 시도가 쉽게 이뤄지지 않았다.

이러한 점에서 엑사랩의 이브코인과 비비럭의 협업은 새로운 암호화폐 개선 가능성을 열어줬다는 평가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암호화폐가 다양한 업체와 협력을 통해 활용될 수 있는 방법이 제시된 셈이다.

비비럭은 특히 베타 테스트 당시 사용자 만족도 5.0점 만점 중 4.9점을 받았다. 또한 전 세계 유저들을 대상으로 오픈된 서비스로 향후 그랜드 오픈 시 글로벌 유저들의 유입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좋은 평가를 받은 플랫폼인만큼 발전가능성도 높다. 특히 기존 기업이나 단체가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예산과 비용을 적지 않게 할당하는 점에서 문제의식을 느껴 탄생한 플랫폼이다. 따라서 비비럭은 이러한 이중 부담을 덜어내겠다는 해결책을 가지고 있다.

지속적인 유저 유입을 통해 비비럭은 다양한 기업과 유저들이 한데 어우러져 활성화될 예정이다. 이브코인이 비비럭 내에서 기축 코인으로 사용됨으로서 얻는 효과는 무궁무진하다.

단순히 플랫폼 내에서 사용된다는 점을 넣어서 활용될 가능성이 높아진다. 기존 암호화폐가 결제 수단에 진입하는 것에 반해 이브코인은 비비럭을 통해 결제수단을 넘어 플랫폼 내에서 새로운 기준이 될 가능성이 높다.

유저들이 비비럭을 통해 결제를 하기 위해서는 이브코인을 거치지 않으면 안되기 때문이다. 기업의 경우에도 이브코인을 거래해야 한다. 기업과 소비자들의 요구가 맞아 현재의 암호화폐 침체를 벗어날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

이브코인은 현재 베트남 및 일본 협력업체를 통한 코인 사용 계약을 앞두고 있다. 침체된 암호화폐 시장에 아랑곳하지 않고 자신만의 해결책을 찾아가고 있다. 이번 비비럭과의 협업을 통해 전세계 유저들은 직구몰, 오프라인 마켓을 통해 이브코인을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브코인의 끊임없는 확장 정책을 통해 향후 암호화폐 시장에 새로운 지각변동을 일으킬 수 있을지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