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 카드, 블록체인 여행 일정 입찰 시스템 특허 획득 ‘블록체인 기술 여행산업에도 적용된다’

0
655
디코인뉴스

[디코인뉴스=최정민기자] 금융서비스 업체 마스터 카드는 여행자가 원하는 일정과 가맹점을 제출해 각 서비스 요청에 대해 입찰을 제출할 수 있는 블록체인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획득했다.

7일 미국 특허상표청(USPTO)에 의해 마스터 카드는 호텔, 항공사의 넓은 범위에 여행자를 연결해 세계 여행 산업을 합리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특허를 받게 됐다.

대부분의 현재 이외의 서비스 제공은 예약하기 전에 해야 그들의 여행 일정은 프라이스라인, 카약, 호텔스닷컴과 같은 서비스를 사용하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다.

특허는 “블록체인을 사용하면 여행자가 원하는 여행 일정이 여정에 입찰 할 수 있는 각 상인에게 공개적으로 접근할 수 있다”며 “이를 통해 모든 여행 제공 업체는 여행자가 모든 잠재적인 여행 제공 업체를 찾지 않고도 여행 업체가 마케팅 및 홍보 활동에 상당한 자원을 소비하지 않고도 비즈니스 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밝혔다.

제안된 시스템에서 여행자는 여행 일정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제출할 수 있으며 여행 일정은 블록에 포함돼 블록체인을 통해 모든 네트워크 연결 노드로 방송된다. 판매자는 예약 요청에 대한 입찰을 제출할 수 있다. 예약 요청은 처리 서버가 평가한 후 여행자에게 반환된다.

안쿠르 아로라는 “입찰을 사용하면 여행사가 원하는대로 사업을 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정을 할 수 있으므로 여행자는 여행 일정의 각 항목에 대해 가능한 최상의 거래를 할 수 있다”며 “결과적으로 여행자는 여행 일정과 관련해 시간과 돈을 아낄 수 있고 여행사는 수익을 올리고 늘릴 수 있는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회의론자는 표준 할인 여행 예약 기관이 이미 사용하는 것처럼 블록체인 대신 표준 데이터베이스를 사용해 그러한 시스템을 수행할 수 있다고 주장할 수 있다. 모든 노드가 더 이상 유효하지 않은 후에도 모든 여정 요청 및 입찰에 대한 완전한 기록을 유지하는 것은 불필요한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효율성을 약간 향상시키려는 경향이 있으며 여행자를 위한 경쟁이 치열한 시장으로 전환하고 시스템 운영자가 부과하는 수수료를 줄일 수 있다.

IBM과 월마트와 함께 마스터카드는 블록체인 관련 특허를 추구하는 측면에서 블록체인 연구에서 가장 많은 투자자 중 한 명이다.

USPTO가 마스터카드에 회사의 제안한 여행 입찰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수여한 것과 같은 날 회사는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해 지불 자격 증명을 확실하게 확인하는 POS 시스템에 대한 특허도 획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