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야트 시티, 정부 서비스에 블록체인 통합 한다

0
361
디코인뉴스

[디코인뉴스=이창희기자] 사우디아라비아의 주도인 리야드는 IBM과 파트너십을 맺고 정부 서비스와 블록체인 거래를 촉진한다.

제휴 조건에 따라 초기 블록체인 기술 발동기 IBM은 블록체인에 시민 및 거주자에 대한 정부의 거래와 상업 서비스를 연결하기위한 구현 전략을 개발하기 위해 지방자치 단체의 기술 파트너와 함께 작동한다.

시 행정부는 IBM과 엘름은 주요 정부 부처 및 사립 및 준 정부 부문과 더 많은 워크샵을 통해 블록체인으로 변화할 수 있는 서비스를 결정한다.

처음에 IBM은 엘름이 2단계에서 정부의 시민 서비스를 통해 기술을 통합하기 전에 시정 내에 첫 번째 블록 체인 기반 솔루션을 설계할 것이라고 보고서는 말했다.

IBM 사우디아라비아의 제너럴 매니저 타렉 제그 이 아이언은 “리야드 정부, 엘름 및 IBM 간의 협력을 통해 사우디 정부는 시민, 거주자, 기업 및 방문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을 다시 생각하고 변화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정부 서비스와 거래를 블록체인에 통합하기로 결정한 것은 사우디 아라비아의 빈 함만이 2016년에 제정한 사우디 비전 2030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장기적인 계획은 국가 통치자가 심각한 석유 및 국가에 대한 압도적인 의존도를 민간 부문에 대한 막대한 투자를 통해 경제로 전환하려고 시도한다고 주장했다.

새로운 블록체인 접목은 비전 2030의 지침에 따라 알 리야드의 비서인 타리크 빈 압둘이 말한 바와 같이 분산된 블록 체인 기술을 시민들에게 시정 운영 및 서비스 개선을 위한 솔루션으로 사용되ㄴ다고 강조했다.

2월 사우디아라비아의 중앙은행인 사우디아라비아 통화 당국(SAMA)은 핀테크의 거대한 리플 사의 기업 블록체인 네트워크 리플넷에 가입한 세계 최초의 중앙 은행이 되었다.

SAMA는 다수의 지역 참여 은행을 원장에 연결하는 대규모 블록체인 파일럿을 수행, 국가에서 실시간 소매자금 송금을 근본적으로 가능케하는 즉시 결제의 종단간 추적을 지원한다.

최근 사우디 아라비아 정부의 IT 및 통신부 장관은 이더리움 개발 스튜디오 콘센시스와 파트너 관계를 맺고 리야드에서 ‘블록체인 부트 캠프’를 개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