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코인뉴스] 후오비, 후오비 토큰 관리 규정 발표

0
740
디코인뉴스

[디코인뉴스=최정민기자]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후오비 토큰 관리 규정’을 새롭게 제정 후 시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후오비 토큰(HT) 관리 규정은 블록체인 업계의 건강한 발전을 도모하고, 투자자의 합법 권익을 보호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또한, 후오비 토큰의 관리를 규범화하기 위한 목적도 있다.

이번에 발표된 후오비 토큰 관리 규정에서는 참가자들이 정확한 의사소통을 하고, 거래에서 공정성 및 투명성 등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했다. 이를 위해 ‘후오비 글로벌’, ‘프로젝트팀’, ‘추천 기관’, ‘토큰’ 등 범용적으로 사용되는 용어를 재규정했다.

총 25조의 세부항목으로 구성된 이번 규정은 후오비 토큰을 활용하고 있는 프로젝트팀의 행동 규정에 초점을 맞춘 것이 특징이다. 특히 프로젝트팀은 후오비 블록체인 프로젝트 전시 센터(Huobi Coinbook)에 정기적 또는 임시적인 정보를 공개해야 하며, 진실성, 정확성, 완전성을 보장해야 한다는 내용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프로젝트팀 또는 추천 기관에 대한 현장 조사, 기술 코드의 보안 심사, 백서 심사, 질의응답 등을 통해 프로젝트팀의 위험성에 대응할 수 있는 권한도 명시하고 있다.

투자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한 항목도 있다. 규정을 위반한 토큰의 경우 상장 폐지 리스크를 표시하는 ‘ST’ 경고 메시지를 통해 사용자에게 투자 리스크를 알리는 것이 특징이다. ‘ST’ 리스크 경고 메시지 후에도 보완이 되지 않은 토큰은 상황의 경중에 따라 숨김 처리 또는 거래 중지 처리에 대한 내용도 담고 있다.

후오비 그룹 측은 이번 규정을 통해 블록체인 산업의 투명성을 높일 것이고 건강한 성장을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다.

최근 후오비 그룹은 후오비 토큰의 활용과 가치 성장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 후오비 토큰은 상장 투표, 프로젝트 보증금, C2C 마켓 보증금, VIP 수수료 우대, 사용자 보호 펀드 조성, 후오비 에코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되고 있다.

한편, 후오비 코리아는 침체된 투자 심리를 되살리기 위한 일환으로 원화(KRW) 마켓 오픈을 예정하면서 수수료 무료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11월 26일부터 12월 31일까지 본인 인증(레벨2)한 이용자는 인증 완료 시점에 따라 페어(USDT/BTC/ETH/HT) 및 원화 마켓의 무료 거래 수수료 혜택을 내년 2~6월 말까지 차등 적용받는다.

원화(KRW) 마켓의 오픈 시점은 이달 3주 차 전후를 기점으로 공지될 예정이다. 페어 마켓의 수수료 무료 이벤트는 원화 마켓 상장 전까지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