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대학, 이더리움 파운데이션 뱅킹으로 블록체인 과정 개설한다

0
1241
디코인뉴스

[디코인뉴스=최정민기자] 도쿄 대학은 이더리움 파운데이션과 일본의 은행업인 미쓰이 스미토모를 포함한 컨소시엄으로부터 80만 달러의 기부금 덕분에 대학원 공과 대학에서 블록체인 과정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미쓰이 스미토모의 성명서에 따르며 ‘블록 헌인 혁신 기부과정’이라는 수업은 11월 1일에 시작돼 2021년 10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블록체인 과정의 목적은 핀테크 및 암호화폐를 지원ㄴ하는 게임을 변경하는 기술에 관한 정보 수학 분야의 탁월한 인재로 동기가 높은 비즈니스 지향 학생을 교육하는 것이다.

도쿄 대학은 분권화된 네트워크와 사회적으로 그것을 구현하는 방법에 대해 가르쳐줌으로써 미래의 블록 체인 기업가를 육성하기를 희망한다.

블록체인은 현재 유행하는 최신 유행 분야이며 많은 기업들이 블록체인의 개발 및 보급을 촉진하기 위해 많은 돈을 투자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혁신적인 기술이 의료, 은행 업무, 공급망 관리 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말한다.

2018년 6월 블록체인 기반 지불 네트워크인 리플은 전 세계 17개 대학에 5천만 달러를 기부해 유니버시티 블록체인 리서치 이니셔티브라는 파트너십을 시작했다. 리플은 기부금을 암호화폐가 아니라 미국 달러로 만들었다.

이 회사는 보다 빠른 국경 간 지급을 촉진하는 등 분산 원장 기술의 막대한 잠재력을 발견하는 사람들이 늘어남에 따라 블록체인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고 전했다.

2014년 4월 리플은 블록체인 자본병렬 4에 2천5백만 달러의 XRP 암호화를 투입해 블록체인 벤처에 투자할 1억 5천만 달러를 기탁했다. 또한 록펠러 가족과 같은 올드머니조차도 블록체인 신생 업체에 투자하고 있다.

와튼과 스탠포드를 포함한 전 세계의 많은 상위 비즈니스 스쿨에서는 비트코인과 블록 체인 수업을 포함하도록 MBA 과정을 확장했다.

최근 코인베이스 연구에 따르면 세계 최고 대학의 거의 절반이 최소한 하나의 암호화 관련 클래스를 제공한다.

펜실베니아 대학의 와튼 학부 교수인 케빈 워바흐 교수는 현재 이 학기에 ‘블록체인, 암호화폐, 분산원장 기술’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워바흐는 “우리는 이 도메인을 가르치는데 있어 중요한 규모가 있는 시점에 있다”며 “가까운 장래에 사업에 실제적인 현상이 있을 것이며 길을 5년 동안 비슷한 수업을 제공하지 않는 너무 많은 주요 경영 대학은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