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대리’ 전면 리뉴얼, 온라인권 없이 대리운전 가능

0
129
리뉴얼된 대리운전 플랫폼 구름대리

모빌리티 스타트업인 엠블 랩스(MVL Labs)가 대리운전 플랫폼인 ‘구름대리’를 전면 리뉴얼했다고 8일 밝혔다.

8일 진행한 구름대리 리뉴얼은 ‘온라인권’ 삭제가 제일 큰 변화로 뽑힌다. 기존에는 대리기사가 ‘온라인권’을 구매해야만 대리운전 콜을 받을 수 있는 구조였지만, 이제는 다소 번거로웠던 ‘온라인권’ 구매 과정 없이 바로 콜을 받아 대리운전을 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리뉴얼 전 ‘온라인권’을 구매한 기사는 전량 환불받을 수 있다.

또한 대리운전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구름 포인트’의 명칭이 ‘구름 인센티브’로 바뀐다. 기사들은 ‘구름 인센티브’로 대리운전을 하기 위해 기사가 필수로 내야 하는 보험료나 범칙금 등을 자유롭게 결제할 수 있다. 기사 입장에서는 이를 통해 타 플랫폼 대비해 플랫폼에 지출하는 기타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엠블 랩스는 이번 리뉴얼로 기사가 콜을 받기 전 필요했던 비용과 불편함이 모두 해소돼 대리운전에 대한 진입장벽이 더욱 낮아졌으며, 대리운전을 하고 싶은 사람은 이제 바로 간단한 회원가입 후 대리운전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번 앱 리뉴얼을 맞아 엠블 랩스는 구름대리를 이용하는 승객에게 최대 10만원까지 요금 할인이 되는 쿠폰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구름대리는 지난해 11월에 정식 출시한 대리운전 중개 플랫폼이다. 동남아시아에서 이미 성공한 적 있는 타다(TADA) 서비스의 ‘플랫폼 수수료 무료’라는 슬로건을 그대로 한국으로 가져왔다. 엠블 랩스는 국내 최초로 수수료 무료 대리운전 서비스를 제공해 대리기사의 수익 창출을 극대화하고, 대리 이용자에게 저렴한 이용요금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