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의 잇따른 해킹소식, 3분할 보안체계로 안전한 투자 지향하는 코인뱅크

0
102

2020년 현재, 전 세계적인 암호화폐 거래소들에게 있어 가장 큰 화두는 자금세탁방지와 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고를 예방하는 것이다. 같은 이유로 FATF에서는 각 지역의 금융 규제 기관들을 통해 강력한 규제를 추진하고 있기도 하다.

모두가 알고 있듯, 암호화폐는 실물 없이 컴퓨터 등에 정보 형태로 남아 사이버 상으로만 거래되는 전자화폐의 일종이기에 금융사고방지를 비롯한 안전성을 최대한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암호화폐는 각국 정부나 중앙은행에서 거래내역을 관리하지 않고 오로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유통되기에 가치가 매겨지는 방식 또한 다양해 투자자들의 현명한 판단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들의 잇따른 해킹 소식으로 관련 투자자 및 소비자들의 불안이 매우 커지고 있는 요즘, 새롭게 출범한 코인뱅크가 한층 발전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여 안전도를 높이고 있어 투자자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코인뱅크의 관계자는 “세계의 블록체인 기술 흐름은 유통 솔루션 업체들이 인공지능과 딥러닝을 활용해 판매자와 구매자를 편리하게 이어주고 투자 수익을 극대화하는 수준으로 발전했지만, 정작 국내에서는 지난 몇 년간 가상화폐에 대한 투기 유행과 이익집단의 난립으로, 정작 중요한 핵심기술인 블록체인에 대한 인식도 사행성 기술이라는 편견을 벗어나지 못했다”고 밝히며 “가상화폐에 대한 코인뱅크의 전문적인 정보력을 통해 투자자문까지 얻을 수 있도록 세심하게 리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인뱅크가 오는 7월 3일 롯데타워에서 첫 출범기념 사업세미나를 개최하는 가운데, 코인뱅크의 이번 출범은 기존 투자자들이 많은 불편을 제기해왔던 유사투자자문업에 대한 전반적인 법률자문과 함께, 환불리스크 보완 등에 대한 정보가 제공될 계획이어서 암호화폐 투자자들에게 매우 유익한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덧붙여 코인뱅크 관계자는 “기존 코인거래소와 다르게, 코인뱅크는 인공지능과 딥러닝을 활용한 삼중보안으로 하나의 보안체계가 아닌 3분할 보안체계로 해킹과 디도스 공격에 강점을 발휘한다. 또한, 국내에선 유일하게 블록체인 이동속도 분 단위를 단축시켜(2~3분 내 완료) 더욱 편리한 거래를 할 수 있게끔 시스템을 구성해놓았다. 그간 숱한 연구개발로 체계적인 시스템을 준비한만큼, 본격적으로 서울 롯데타워에서 7월 3일에 본격 세미나를 개최하고 투자자분들을 모시려고 하니 더욱 많은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